1. “잘생긴 파란눈 대졸자 정자 팔아요”…3시간 만에 품절

    미국, 유럽 등지에서 인공수정에 사용되는 남성 정자가 품귀현상을 빚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년 넘게 지속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정자 기증자는 급감했지만, 아이를 가지려는 수요는 꾸준히 늘고 있기 때문이다. 3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
    Date2021.02.05
    Read More
  2. "당신네 눈을 왜 우리집에 던지나"…美서 눈치우다 홧김에 살인

    폭설이 내린 미국 펜실베이니아주에서 마당에 쌓인 눈을 치우다 이웃간에 싸움이 발생, 3명이 사망했다고 ABC뉴스가 3일 보도했다. 펜실베이니아 플레인스타운십 보안 당국은 눈 때문에 발생한 싸움으로 제임스 고이(50)와 그의 아내 리사(48), 이들의 이웃인 ...
    Date2021.02.05
    Read More
  3. No Image

    바이든 "1인당 1400달러 지급, 대상 줄일 수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국인 한 명에게 최대 1400달러의 현금(코로나19 부양 수표)을 지급하는 방안과 관련해 “대상을 줄일 용의가 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집권 민주당도 지원 대상 축소 논의에 착수했다. 사실상 전 국민 대상 ‘보편 지원’에서 ‘...
    Date2021.02.05
    Read More
  4. No Image

    바이든 “가족에 공직 안 맡길것”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부부가 대중잡지 ‘피플'(People)과 가진 취임 후 첫 인터뷰 내용이 3일(현지 시각) 공개됐다. 정치·정책에 대한 무거운 내용 대신 가족적 면모를 보여줄 수 있는 대중잡지를 첫 인터뷰 매체로 고른 것이다. 미 일간지 유에스에이투데이...
    Date2021.02.05
    Read More
  5. “아이 방치 안돼” 훔친 차 몰고 돌아와 훈계한 美 황당절도범

    미국에서 주차된 차를 훔쳐 달아난 범인이 몇 분 만에 돌아와 “경찰에 신고하겠다”며 되레 차주에게 으름장을 놓은 사건이 벌어졌다. 배짱 좋은 절도범은 도대체 무슨 이유로 이런 이상한 행동을 한 걸까. 18일(현지시간) CNN 방송은 미국 오리건주 비버턴의 ...
    Date2021.01.23
    Read More
  6. 바이든 “전시상황… 모든 美입국자 의무격리”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 시각) 코로나 사태에 대해 “전면적 전시 상황(full-scale wartime)”을 선포하고 가용한 모든 자원을 동원하겠다고 했다. 일부 지역에선 백신 부족으로 접종이 중단되고 있고, 코로나가 재창궐하면서 마스크와 의료장비 부족...
    Date2021.01.23
    Read More
  7. 침묵 깬 멜라니아… “의회난입 폭력 규탄” 뒤늦은 비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부인인 멜라니아 여사가 의회 난입 사태 이후 며칠 간의 침묵을 깨고 11일(현지시간) 비판 성명을 냈다. 멜라니아 여사는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회 난입 사태 닷새만인 이날 성명을 통해 “지난주 일어난 일에 실망하고 낙심...
    Date2021.01.12
    Read More
  8. 트럼프 "결과 반대하지만 질서있는 정권 이양 있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의회가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대선 승리를 확정한 뒤 '질서 있는 정권 이양'을 약속했다. AP통신, CNN방송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 선거인단 투표 결과를 인증하기 위해 열린 상·하원 합동회의가 끝...
    Date2021.01.07
    Read More
  9. 부정선거 외치며 시위대 선동... 측근들도 "트럼프가 미쳤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기어이 일을 저지르고 말았다. 미국사회는 6일(현지시간) 폭력으로 얼룩진 국회의사당 난입 사태의 책임을 트럼프 대통령에게 묻고 있다. 실체 없는 ‘대선 사기’ 주장을 끊임없이 퍼뜨리더니 대선 결과가 최종 확정되는 이날엔 아침부...
    Date2021.01.07
    Read More
  10. "폭력 승리 못해" 의연한 대처... 2인자 펜스 '잠룡의 길' 간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차기 대통령이 결정되는 날까지 아름답지 못했다. 시위대가 민의의 전당인 국회의사당을 유린하는 순간에도 ‘대선 불복’이라는 독단에 사로잡혀 국가 통수권자의 책임을 져버렸다. 그러자 4년 내내 은인자중하며 2인자의 소임을 ...
    Date2021.01.0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