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7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압류 명령에 바하마로 회항

 

크리스털 심포니호의 모습 [AP]

선박유 대금을 내지 않아 미국에서 압류 위기에 처한 호화 유람선 한 척이 승객 700명을 태운 채 도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3일(현지시간) 경제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 등에 따르면 유람선 업체 크리스털 크루즈 소속 크리스털 심포니호는 미국 법원의 압류 영장이 발부된 뒤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 입항하지 않고 카리브해 섬나라 바하마로 회항했다.

크리스털 크루즈에 선박유를 공급하는 유류 회사는 밀린 대금 120만달러(14억3000만원)를 받지 못했다며 소송을 제기했고, 미국 법원은 유람선 매각을 통한 대금 회수 용도로 크리스털 심포니호 압류를 허가했다.

이에 따라 법원이 지정한 관리인은 크리스털 심포니호가 2주간의 카리브해 항해를 마치고 22일 마이애미에 입항하면 압류 명령을 집행할 예정이었다.

압류 위기에 처한 크리스털 심포니호는 돌연 방향을 틀어 바하마에 정박했다.

이 회사는 말레이시아의 억만장자 림 콕 타이가 설립한 관광 기업 겐팅 홍콩 그룹의 자회사다.

이 그룹은 본사를 홍콩에 두고 전 세계에서 여러 브랜드의 크루즈 노선을 운영했지만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영난으로 임시 파산을 신청했다.

유람선에 탑승한 엘리오 페이스는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과 인터뷰에서 “승객 모두 (집으로 가는) 항공기 일정을 조정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했다. 다른 승객은 “항로 변경으로 유람선에 갇혔다”고 말했다. 승객들은 바하마에서 플로리다주 포트로더데일로 가는 배편을 알아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헤럴드경제]


  1. “사상 최대 수준 기부” 머스크, 6조8000억원 자선단체에 내놔
    등록일: 2022.02.16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980
    Read More
  2. “킴 카다시안처럼 될래” 美 여성들이 목숨걸고 한다는 이 수술
    등록일: 2022.01.31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1403
    Read More
  3. 80만 명까지 올랐던 美 하루확진 50만 명대로…사망은 여전히 증가
    등록일: 2022.01.29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90
    Read More
  4. 수업시간에 낙서해 혼나던 英 12세 소년, 나이키 디자이너 됐다
    등록일: 2022.01.27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97
    Read More
  5. 코로나 탓 기름값 안 낸 호화 크루즈선, 700명 태우고 도주
    등록일: 2022.01.25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714
    Read More
  6. 1년간 '비밀 열애♥︎'한 배우 커플 발각
    등록일: 2022.01.22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1400
    Read More
  7. "월급 빼고 보너스 6000만원" 군입대하면 이렇게 준다고?
    등록일: 2022.01.14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18
    Read More
  8. 돼지 심장 이식받은 그 남자, 친구 반신불수 만든 흉악범이었다
    등록일: 2022.01.14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39
    Read More
  9. 미국 뉴욕시 19층 아파트서 화재…어린이 9명 등 19명 사망
    등록일: 2022.01.10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554
    Read More
  10. 미 동부에 또 폭설…연방정부·학교 줄줄이 폐쇄
    등록일: 2022.01.09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50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