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0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1차 세계대전 당시 미군의 모병 포스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구인난으로 신병 모집이 어려워지자 미국 육군이 입대 보너스를 최대 6000만원까지 대폭 인상했다.

12일(현지시간) AP통신·NBC 등에 따르면 미 육군은 숙련 기술을 보유한 입대자에게 보너스를 기존보다 25%가량 인상해 최대 5만 달러(약 6000만원)까지 지급하기로 했다.

미 육군은 신병에게 높은 수준의 보너스를 제공해 '민간 기업에서도 탐내는 인재'가 군에 유입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이들이 입대 보너스 인상에 나선 건 코로나19 탓이다. 기존 주요 신병모집처였던 학교들에 휴교령이 내려지면서 공개행사를 통한 신병 모집이 어려워졌다. 또 청년들이 노동시장에서 군입대와 민간일자리 중 저울질하는 일이 많아지면서 능력 있는 신병 확보가 어려워졌다.

미 육군에 따르면 방공·미사일방어 분야 6년 경력이 있는 신병은 일반적으로 4만 달러(약 4800만원)를 받았는데, 이제 9000달러(약 1070만원)의 보너스를 더 받게 된다. 여기에 입대 후 90일 내 훈련에 참석할 경우 1000달러(약 120만원)의 보너스를 추가로 제공한다.

 

중앙일보


  1. “사상 최대 수준 기부” 머스크, 6조8000억원 자선단체에 내놔
    등록일: 2022.02.16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947
    Read More
  2. “킴 카다시안처럼 될래” 美 여성들이 목숨걸고 한다는 이 수술
    등록일: 2022.01.31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1365
    Read More
  3. 80만 명까지 올랐던 美 하루확진 50만 명대로…사망은 여전히 증가
    등록일: 2022.01.29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79
    Read More
  4. 수업시간에 낙서해 혼나던 英 12세 소년, 나이키 디자이너 됐다
    등록일: 2022.01.27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69
    Read More
  5. 코로나 탓 기름값 안 낸 호화 크루즈선, 700명 태우고 도주
    등록일: 2022.01.25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96
    Read More
  6. 1년간 '비밀 열애♥︎'한 배우 커플 발각
    등록일: 2022.01.22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1368
    Read More
  7. "월급 빼고 보너스 6000만원" 군입대하면 이렇게 준다고?
    등록일: 2022.01.14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01
    Read More
  8. 돼지 심장 이식받은 그 남자, 친구 반신불수 만든 흉악범이었다
    등록일: 2022.01.14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627
    Read More
  9. 미국 뉴욕시 19층 아파트서 화재…어린이 9명 등 19명 사망
    등록일: 2022.01.10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537
    Read More
  10. 미 동부에 또 폭설…연방정부·학교 줄줄이 폐쇄
    등록일: 2022.01.09     글쓴이: 민들레     조회수: 49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