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봉쇄 조치로 한산해진 오스트리아 빈의 거리. 로이터연합뉴스



유럽 각국이 연말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가 크게 번지자 재봉쇄와 규제 강화 등의 정책을 다시 꺼내 들었다.

24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의 주간 역학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5일~21일까지 보고된 유럽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약 243만 명으로, 세계 신규 확진자의 67%를 차지했다. 한 주 전과 비교하면 11% 늘어난 수치다.

확산세는 뚜렷하게 늘어나고 있다. 2주 전(8∼14일) 보고된 유럽의 신규 확진자는 214만 명으로, 전 주 대비 8% 증가했다. 유럽은 인구 10만 명당 환자 발생률이 260.2명에 달한다.

확산세가 좀처럼 잡히지 않자, 오스트리아에 이어 이웃 국가인 슬로바키아도 봉쇄를 결정했다. 슬로바키아 정부는 25일부터 2주간 전국적으로 봉쇄 조치를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야간 외출금지, 문화·스포츠 대규모 행사 취소, 생필품 판매점을 제외한 일반 상업 영업 중지 등이 이뤄질 전망이다. 오스트리아는 앞서 22일부터 전국적인 봉쇄에 돌입했다.

이탈리아는 백신 미접종자의 실내 공공장소 출입을 제한하는 새로운 방역 대책을 내놨다. 다음 달 6일부터 백신을 맞지 않은 시민은 실내 음식점·주점은 물론 박물관·미술관·극장·영화관·헬스장 등의 문화·체육시설을 출입할 수 없게 된다.

프랑스와 네덜란드도 방역 규제 강화를 예고했다. 프랑스 정부 대변인은 언론을 통해 "전면 봉쇄는 피하고 싶고 거리두기 규정 강화와 부스터 샷 속도 제고를 선호한다"고 밝히면서 "백신 접종 완료 등을 입증하는 보건 증명서 적용도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네덜란드도 26일까지 새로운 방역 규정을 마련할 계획이다.

 

독일에서는 백신 접종 의무화에 대한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내달 독일 신임 총리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올라프 숄츠 사회민주당 총리 후보는 이날 "취약 계층을 보살피는 시설에서는 백신 접종을 의무화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독일 보건부도 내년 1월 1일부터 요양원·클리닉 종사자의 백신 접종 의무화 방안을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외에도 덴마크는 대중교통, 상점 등에서 마스크 착용을 다시 의무화하는 방안을 의회에 제출했으며, 스웨덴은 부스터 샷 대상을 모든 성인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을 고심 중이다.

 

 

부산일보

 


  1. 코로나 확산에 몸살 앓는 유럽…다시 봉쇄·방역강화 안간힘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봉쇄 조치로 한산해진 오스트리아 빈의 거리. 로이터연합뉴스 유럽 각국이 연말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가 크게 번지자 재봉쇄와 규제 강화 등의 정책을 다시 꺼내 들었다. 24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의 주간 역학 보고서에 따...
    등록일: 2021.11.25     분류: 지구촌
    Read More
  2. 여자 교인들 강제추행 목사 끝까지 "일상적 접촉" 주장…징역 3년
    수년간 여성 교인을 강제추행한 60대 교회 목사가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의정부지법 형사합의13부는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 위반(강제추행) 혐의 등으로 기소된 60대 목사 A씨에 대해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A씨에게...
    등록일: 2021.11.25     분류: 종합
    Read More
  3. ‘신변보호’ 전 여친 스토킹 살해범 35세 김병찬 신상 공개
    심의위 “범죄예방 효과 등 고려” 살인 당일 경찰 위치시스템 오류 출동 지연 엉뚱한 곳 헤매다 피해 서울경찰청이 경찰의 신변보호를 받던 전 여자친구를 스토킹하고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김병찬(35)의 신상정보를 24일 공개했다. 사진은 스토킹 살해범 김병...
    등록일: 2021.11.25     분류: 종합
    Read More
  4. 코로나19 감염 태아 사망 첫 발생…당국 “산모 확진 후 사산”
    “산모가 확진된 이후 조기 출산하면서 사산한 사례” 산모, 코로나19 백신 접종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음. 뉴스1 국내에서 태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후 사망한 첫 사례가 발생했다. 질병관리청은 24...
    등록일: 2021.11.25     분류: 종합
    Read More
  5. 들어가면 입 벌어진다…1만명 숨어 살았다는 지하 55m 도시
    터키 카파도키아 여행법③ 동굴 교회와 지하 도시 괴레메 야외 박물관 버클 교회의 내부 벽화. 원래는 사진 촬영이 금지됐는데 현장에서 허락을 받았다. 서기 9세기 작품인데 아직도 생생하다. 터키도 열렸다. 한국인이 유난히 사랑하는 나라 터키도 예전 같은 ...
    등록일: 2021.11.25     분류: 지구촌
    Read More
  6. '250억원 비자금 조성 의혹' 신풍제약 압수수색
    경찰이 의약품 원료사와 거래내역을 조작해 비자금을 조성했다는 의혹을 받는 신풍제약에 대한 강제 수사에 착수했다. /남윤호 기자 경찰, 특경법상 횡령 혐의 경찰이 거래내역을 조작해 비자금을 조성했다는 의혹을 받는 신풍제약에 대한 강제 수사에 착수했...
    등록일: 2021.11.25     분류: 종합
    Read More
  7. '11분에 333억원'…통 큰 ‘우주여행’ VIP 누구길래
    내달 9일 6개 전 좌석을 다 채운 첫 번째 비행 블루오리진 우주선 가상 이미지 [AFP] 아마존 창업주 제프 베이조스가 이끄는 우주 탐사기업 '블루 오리진'이 다음 달 9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밴혼 인근 발사장에서 민간인 승객 6명을 태운 우주선을 쏘아 ...
    등록일: 2021.11.24     분류: 지구촌
    Read More
  8. “유럽, 내년 3월까지 코로나 사망자 70만명 더 늘어날 것”
    현재 누적 사망자 150만명…최근 사망자는 9월의 두 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새로운 봉쇄 조처가 시행되고 있는 오스트리아 빈에서 23일(현지시각) 사람들이 전차를 기다리고 있다. 빈/AP 연합뉴스 세계보건기구(WHO)가 23일(현지시각) 내년 3월까지 유럽에서 ...
    등록일: 2021.11.24     분류: 지구촌
    Read More
  9. 故 구하라 2주기…여전히 가슴 아픈 비극
    ▲ 故 구하라. ⓒ사진공동취재단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세상을 떠난 지 2년이 흘렀다. 구하라는 2019년 11월 24일, 28세라는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당시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가 발견...
    등록일: 2021.11.24     분류: 연예
    Read More
  10. " 하지말라고 소리쳤는데도..." 여중생 준강간 20대 3명 무죄 왜?
    검찰, 심신상실 상태 피해자들 강간 혐의 기소 재판부 "피해자들 알코올 블랙아웃 상태로 보이지 않는다" [그래픽=뉴시스]뉴시스 DB. 채팅 앱을 통해 알게 된 미성년자 2명을 무인 모텔로 데리고 가 술에 만취하게 하고 성관계를 가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
    등록일: 2021.11.24     분류: 종합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