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피하려 변종 유흥업소를 차려 운영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들은 모텔을 통째로 빌려 술과 안주를 팔고 성매매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뉴스1에 따르면 경기남부경찰청 풍속수사팀은 성매매특별법 위반 및 감염병예방법 위반 등 혐의로 유흥업소 2곳 업주 A씨와 B씨, 모텔업주 C씨 등 3명을 입건했다고 19일 밝혔다.

또 이들 업소 종업원 3명과 유흥종사자 12명, 손님 9명 등 24명을 같은 혐의로 입건했다.

A씨 등 유흥업소 업주는 모텔 등 숙박업소 한개층을 통째로 빌려 영업행위를 했으며 일부 손님은 종사자와 성매매를 한 사실도 확인됐다.

이들은 지난 17일 밤 수원시 인계동 유흥업소 밀집지 방역실태 점검에 나선 경찰 등에 의해 적발됐다.

도경찰청 풍속팀은 당시 수원남부서, 수원시청 등과 함께 수원시 인계동 일대 유흥업소 밀집 지역에 대한 방역수칙 이행실태 현장점검을 벌였다.

경찰 관계자는 "A씨 등 일부를 제외한 대부분 유흥업소들은 행정명령을 잘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업주 이외 성매매와 불법 유흥주점 영업을 방조한 모텔 건물주에 대해서도 혐의가 인정되면 추가 입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법망을 피해 코로나19 감염 위험성을 높이는 불법 영업 행위는 엄정하게 단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세계일보


  1. No Image
    미성년자 손녀 4년 동안 성폭행한 조부... “죽을죄 지었다”
    만 10세 손녀를 4년 동안 성폭행하고 이를 촬영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70대 조부에게 검찰이 1심에서 중형을 구형했다. 27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김창형)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13세미만미성년자...
    등록일: 2021.09.27
    Read More
  2. 여친들 말다툼에... 직접 나간 남친들 칼부림하다 구속
    경찰이 각자의 여자친구를 대신해 싸우러 나왔다가 흉기로 상대 남성을 찌른 40대 남성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오늘 23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중랑경찰서는 지난 21일 오전 1시20분쯤 중랑구 한 거리에서 40대 남성을 흉기로 찔러 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
    등록일: 2021.09.23
    Read More
  3. No Image
    친딸 200회 성폭행에 낙태까지…40대 '악마 아빠' 징역 30년
    어린 딸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40대 남성이 1심에서 징역 30년을 선고받았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부장판사 장찬수)는 16일 오전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강간 등 치상) 등의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A씨(47...
    등록일: 2021.09.16
    Read More
  4. No Image
    산부인과 의사가 수술 환자 또 마취시켜 유사성행위
    간호사가 없는 사이 수술을 끝낸 여성에게 수면마취제를 투여해 유사 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 부산의 한 산부인과 의사가 결국 구속됐다. 16일 부산 동래경찰서에 따르면 동래구에 있는 한 병원에서 환자를 상대로 성추행한 혐의로 의사 A씨를 지난 1일자로 ...
    등록일: 2021.09.16
    Read More
  5. No Image
    당진 40대 소방관, 처가 여성 2명 성폭행 혐의 구속
    충남 당진시에서 지난 8월26일 처조카를 성추행한 혐의로 면장이 직위해제된 가운데 당진소방서 소속 40대 소방관 A 씨가 처가 여성 2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구속되는 사건이 발생해 공직기강 해이 논란이 일고 있다. 13일 당진소방서 관계자는 "이번 사...
    등록일: 2021.09.15
    Read More
  6. No Image
    “내가 죽인다 했지” 이혼 신고 마치고 아내와 처제 칼로 찔렀다
    이혼 신고를 마친 뒤 아내와 처제를 살해하려 한 남성에게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이 선고됐다. 대구고법 형사 2부(재판장 양영희)는 살인미수 혐의로 기소된 A(52)씨의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같은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월 22일 아내...
    등록일: 2021.09.10
    Read More
  7. No Image
    "어머님이랑 하고 싶어요" 20개월 딸 강간·살해한 20대 계부, 장모에 성관계 요구
    20개월 된 여아를 성폭행하고 학대·살해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20대 계부가 손녀와 딸의 근황을 궁금해하는 장모에게 음란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드러났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는 29일 계부 A씨가 장모와 지난 6월 13일 나눈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다. 자료에 ...
    등록일: 2021.08.29
    Read More
  8. No Image
    20대 집배원 2차접종 사흘만에 사망
    [한국정경신문=김지연 기자] 경기도 성남에서 화이자 백신을 2차 접종한 20대 우체국 집배원이 접종 후 사흘 만에 숨졌다. 경찰과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전 성남시 태평동 자택에서 성남우체국 소속 26살 A집배원이 숨져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
    등록일: 2021.08.13
    Read More
  9. 모텔 통째로 빌려 '변종 유흥업소' 운영…일부 손님 성매매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피하려 변종 유흥업소를 차려 운영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들은 모텔을 통째로 빌려 술과 안주를 팔고 성매매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뉴스1에 따르면 경기남부경찰청 ...
    등록일: 2021.07.20
    Read More
  10. 청해부대 301명 중 247명 확진..
    아프리카에 파병된 해군 청해부대(34진, 문무대왕함)에서 80% 이상의 부대원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파병국 현지 보건당국 코로나19 유전자 증폭 검사 결과 19일 오전 8시까지 청해부대원 301명 중 확진자는 247명으로 전날 대비 179명...
    등록일: 2021.07.1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141 142 ... 156 Next
/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