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적 충동을 억제하지 못하고 모르는 여성을 뒤쫓아 화장실에 들어간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상 성적 목적 공공장소 침입 혐의로 A(37)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3시께 제주시에 있는 한 카페에서 여성 손님이 화장실에 들어가자 뒤쫓아 들어간 혐의를 받는다.

피해 여성은 A씨가 여성 화장실 안팎을 서성이자 수상한 낌새를 느끼고 112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당일 이 여성뿐 아니라 또 다른 여성 1명에게도 동일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 “여성들이 화장실에 들어가는 것을 보고 성적 충동을 느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은 지난 1일 “도주의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기각했다.

경찰은 “성추행이나 성폭력 등을 시도하려던 정황은 없었다”며 “현재 A씨의 불법촬영 여부 등에 대해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시스


  1. 술 취한 여성 데려가 유사 성폭행한 30대, 집행유예로 감형
    길거리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보고 인근 건물로 데려가 유사 성폭행하고 촬영한 혐의로 기소된 3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 집행유예로 감형받았다. 17일 서울고법 형사10부(부장판사 이재희)는 유사강간치상 등 혐의로 기소된 A(36)씨 항소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
    등록일: 2021.06.17     분류: 종합
    Read More
  2. 초등생 친딸 3년간 성폭행하다 부인에게 들킨 40대 ‘징역 13년’
    초등학생 딸을 3년간 상습 성폭행한 40대가 1심에서 징역 13년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9부(부장판사 김창형)는 지난 11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13세 미만 미성년자 위계 등 간음)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이모씨(41)에게 중...
    등록일: 2021.06.17     분류: 종합
    Read More
  3. 아스트라 2번 다 맞았는데 확진이라니…병원 직원 53명 무더기 감염에 베트남 '발칵'
    베트남에서 아스트라제네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병원 직원들이 무더기로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베트남 현지 매체 VN익스프레스는 12일(현지시간) 호찌민시 열대질환병원 직원 53명이 코로나19 검사...
    등록일: 2021.06.15     분류: 지구촌
    Read More
  4. 멕시코 정육점서 17명 유골…"예뻐서 먹었다" 도축업자 식인 자백
    멕시코의 한 정육점 지하에서 거의 20명의 것으로 추정되는 3787개의 유골이 발견됐다. 심문을 받던 용의자는 5건의 살인과 시체의 일부를 먹어 식인을 했다는 사실을 자백했다. 13일(현지 시간) 더선 등 외신은 멕시코에서 '연쇄 살인' 의혹을 받는 전직 도축...
    등록일: 2021.06.15     분류: 지구촌
    Read More
  5. 너무 흥분한 탓?…16세 연하와 모텔 간 독신남, 바지 벗은 채 돌연사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대만의 한 모텔에서 바지가 벗겨진 채 사망한 남성의 사인을 두고 분석 중이다. 13일(현지시간) 대만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타이중시 북구의 한 모텔에서 남성 린(41)이 숨진 채 발견됐다. 린은 사망 당시 바지를 벗...
    등록일: 2021.06.15     분류: 지구촌
    Read More
  6. 남친 옆에서 잠자던 여성 성폭행한 30대男
    [사진=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남자친구 옆에 잠자던 여성을 성폭행한 30대 남성이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10일 법조계에 따르면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재판장 장찬수 부장판사)는 이날 준강간 혐의로 기소된 A(30)씨에 ...
    등록일: 2021.06.10     분류: 종합
    Read More
  7. "구토 후 넘어진 여성 부축했는데"…추행범 몰렸다가 무죄
    화장실 안에 설치된 비상벨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음식점 화장실에서 다른 여성을 추행한 혐의로 법정에 선 남성이 1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 8일 법조계에 따르면 20대 A씨는 지난해 봄 어느 날 밤 대전 한...
    등록일: 2021.06.08     분류: 종합
    Read More
  8. No Image
    “성적 충동 느꼈다” 女손님 따라 카페 화장실 들어간 30대
    성적 충동을 억제하지 못하고 모르는 여성을 뒤쫓아 화장실에 들어간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상 성적 목적 공공장소 침입 혐의로 A(37)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A씨...
    등록일: 2021.06.07     분류: 종합
    Read More
  9. No Image
    “나를 위해 벗어 달라” 신도들 세뇌해 상습 강간한 70대
    신도들을 모아 노동과 복종을 강요하고 세뇌해 상습적인 성폭행을 한 70대가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다. 4일 지역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고법 제1형사부(재판장 백승엽, 이진영, 이선미)는 상습준강간 혐의로 기소된 A(78)씨에게 1심과 같은 징역 12년을 ...
    등록일: 2021.06.06     분류: 종합
    Read More
  10. 버거킹 여직원 "내 엉덩이가 당신 남편 정신 빼놓았나"
    미국 버거킹에서 일하는 여직원이 고객 항의를 받았다면서 지난달 말 동영상 공유 애플리케이션 틱톡에 올린 동영상이 화제다. ‘라라’란 이름으로 버거킹 직원 유니폼을 입고 앞모습과 뒷모습을 보여주는 동영상을 올린 여직원은 “오늘 한 여성으로부터 내 유...
    등록일: 2021.06.05     분류: 지구촌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